본문내용

겨울의 기도

작성자
김원웅
작성일
2019-12-31 11:21:21
조회
44
겨울의 기도
 
낙엽 위
내려앉은 서리
겨울 부를 때
 
마지막 남은
막달 달력
우릴
성전으로 부르는 간절함
 
무릎 꿇고서만
받을 수 있는
새 날이기에
 
주님 앞에
두 손 모으고
눈처럼 쌓아올리는 기도
 
떨구고 떨궈
내주고 다 주어
나목처럼 다 비워
새날로 옷 입게 하소서
 
겨울이 봄 되는 날
웃게 하소서
너와 내가 함께 손잡고
 
강을 건넜어도
산을 넘었어도
천 밤을 보냈어도
끌어안고 울게 하소서.
 
기도하오니
간절히
이 겨울에
 
 
코멘트 (0)
  • 조회된 데이터가 없습니다.